2017년 설날 합동제례

스카이캐슬에서는 민족의 명절 설날을 맞이하여 유가족분들과 합니다.께 2017년 설날합동제례행사를 진행했습니다.
분향(焚香) : 주제자(主祭者, 제사를 주관하는 사람)가 제상(祭床) 앞에 꿇어앉아 향(香)을 피우며 집사자(執事者, 제사를 도와 주는 사람)가 술잔을 내려 주제자에게 전달합니다.
강신(降神) : 주제자는 술잔을 받아 술을 조금 쳐서 모사(茅沙, 모래를 담아 둔 그릇) 위에 붓고(집사자는 빈 술잔을 제상(祭床)에 올려 놓는다) 일어나서 재배(再拜, 두 번 절합니다.) 합니다.
참신(參神) : 일동(一同) 재배(再拜) 합니다.
초헌(初獻) : 첫 잔을 올립니다. 주제(主祭)는 장자(長者)가 합니다..
독축(讀祝) : 축관(祝官)이 축(祝)을 읽은 후 초헌관(初獻官)은 재배합니다..
아헌(亞獻) : 주제자(主祭者) 다음의 근친자(近親者, 촌수로 가까운 사람)가 두 번째 잔을 올립니다.
종헌(終獻) : 아헌 다음의 근친자나 취객(사위)이나 외손(外孫)이 끝잔을 올립니다.
첨작(添酌) : 주제자가 덜찬 잔에 세 번 나누어 첨작(잔에 더하여 채움)합니다..
삽시정저(揷枾正箸) : 메(밥)그릇 뚜껑을 열어 놓고 수저 바닥이 동쪽으로 가게 꽂고, 저분(젓가락)을 바르게 고쳐 놓는다. 단, 제상의 오른쪽을 동쪽(방위의 동쪽이 아님)으로 합니다..
합문유식(闔門侑食) : 신위(神位)께서 진설(陳設, 제상에 음식을 차리는 것)한 음식을 흠향(歆饗)하시도록 문을 닫고 밖에 나가 조용히 5분쯤 기다립니다. 흠향(歆饗)이란 신명(神明)이 제물(祭物, 제사 음식)을 받는 것을 말 합니다..
계문(啓門) : 문(門)을 여는 것을 말한는데, 문을 열기전 제주는 헛기침을 한 후 문을 열고 들어갑니다.
진다(進茶) : 갱(국)과 슝늉을 바꾸어 올린 다음 수저로 메를 조금씩 세 번 떠서 말아놓은 후 제관 일동은 잠시 읍(泣, 소리 없이 운다)한 자세로 있다가 제주의 기침 소리에 따라 고개를 듭니다.
낙시(落匙) : 슝늉 그릇에 놓인 수저를 거둡니다.
사신(辭神) : 신위(神位)와 작별합니다.으로 일동 재배합니다.. 신주(神主)는 사당으로 모시고 지방(紙榜, 신위 이름을 기록한 종이)과 축(祝)은 불사릅니다.